건강보험심사평가원, ‘2020년 온라인 QI 교육’ 개설

[헤럴드경제=김대우 기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은 의료기관의 질 향상(QI) 활동을 지원하고자 다음달 1일부터 한 달 간 적정성평가와 의료 질 향상 전반을 이해할 수 있는 '2020년 온라인 QI 교육'과정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원주 사옥 전경 [헤럴드DB]

심사평가원은 2008년부터 자체적인 질 향상 활동이 어려운 기관을 대상으로 QI전문가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을 운영해왔다. 특히, 이번 교육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감염관리 지침 준수 및 교육대상자 확대를 위해 기존 집합교육에서 비대면 온라인 (Ontact) 교육으로 전면 개편했다.

2020년 QI 교육과정은 ‘뉴노멀시대를 맞이하여 의료기관의 감염예방 및 환자안전관리’를 주제로 일반과정, 요양병원과정, 중소병원과정으로 세분화해 각 과정별로 의료기관 특색에 맞는 맞춤형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 처음으로 도입되는 중소병원과정은 의료법상 ‘병원’인 기관 중 질 개선이 필요하거나 관심이 있는 기관이 참여할 수 있으며, 의료기관 실무자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환자안전 관리활동, 감염예방 관리활동을 핵심 내용으로 담고 있다.

그간 QI 교육과정은 교육 수요가 높음에도 장소와 시간 등 제한이 있었지만, 온라인 교육방식이 새롭게 도입됨에 따라 시공간 제약 없이 정보 접근이 가능해 교육 기회 확대로 인한 의료기관의 만족도가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QI 교육 참여를 원하거나 관심이 있는 의료기관 종사자는 18일부터 오는 28일까지 심사평가원 누리집 내 E-평가자료제출시스템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dewkim@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