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봉선도 부캐 ‘캡사이신’으로 데뷔…‘매운 사랑’ 음원 발매

-둘째이모 김다비 계보를 잇는 새로운 신인가수 탄생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방송인 신봉선이 부캐릭터 가수 캡사이신으로 노래 ‘매운 사랑(Narr.DOKO)’을 전격 발표한다.

신봉선은 오는 8월 20일(목) 오후 6시 부캐릭터인 가수 ‘캡사이신’으로 스파이시 발라드 ‘매운 사랑(Narr.DOKO)’ 음원을 발매한다. 만남과 이별로 사랑의 매운맛을 알게 된 한 여자의 고통스러운 아픔을 진하게 표현, 카타르시스를 전달하는 것. 캡사이신의 말초신경을 자극하는 알싸한 애절 보이스가 매력을 배가시키면서 상상도 못한 가창력으로 신감각 ‘발라드 여신’의 탄생을 예고한다.

무엇보다 ‘캡사이신’의 ‘매운 사랑(Narr.DOKO)’은 호소력 짙은 멜로디를 지닌 미디움템포 발라드곡으로 90년대를 풍미했던 ‘정통 발라드’에 대한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고통스럽지만 중독적인 매운 음식처럼 아프고 괴롭지만 사랑을 놓지 못하는 한 여자의 처절한 감정을 담은 ‘매운 사랑(Narr.DOKO)’으로 사랑의 후유증을 앓고 있는 이들에게 위로를 전할 계획이다.

특히 ‘매운 사랑(Narr.DOKO)’은 2020년 최고 대세 가수 둘째이모 김다비의 데뷔를 도왔던 김신영이 작사 및 앨범 전반의 프로듀싱을 맡아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김신영은 사랑과 이별의 가혹하고 모진 감정을 ‘맵다’라는 형용적 표현으로 써내려가며 가사를 완성, 장르의 경계를 넘나드는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또한 김신영은 ‘매운 사랑(Narr.DOKO)’의 뮤직비디오 연출로 나서, 획기적인 비주얼 콘셉트부터 기획까지 총괄하며 기발한 영상을 만들어냈다.

더불어 둘째이모 김다비, 윤하, 백지영 등과 작업한 핫한 프로듀서 ‘DOKO(도코)’가 작곡과 내레이션에 직접 참여, ‘매운 사랑’ 속 절절한 감정을 증폭시켜주면서, 둘째이모 김다비의 계보를 잇는 뉴스타 캡사이신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그런가하면 가수 ‘캡사이신’은 오는 20일(목) 오후 12시 김신영이 진행하는 MBC 라디오 ‘정오의 희망곡’에서 첫 방송 데뷔를 갖는다. 20일(목) 오후 8시 유튜브 채널 ‘비보티비’에서는 ‘캡사이신’의 소박한 쇼케이스가 진행되며, 오는 22일(토)에는 MBC 〈쇼! 음악중심〉에 출격,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뿐만 아니라 글로벌 쇼트 비디오 애플리케이션 틱톡(TikTok)에서 최애 매운 음식을 배경으로 ‘매운 사랑’에 맞춰 립싱크를 펼치는 ‘매운 사랑 챌린지’를 진행하는 한편, 카메라 애플리케이션 ‘스노우’에서 ‘매운 사랑’의 BGM과 콘셉트를 활용한 스티커 서비스를 오픈할 예정이다. ‘리액션 수도꼭지’로 불리며 개그는 물론 각종 예능프로그램과 걸그룹, 광고에 이르기까지 임팩트 강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신봉선의 부캐 ‘캡사이신’ 활약이 초미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매니지먼트사 ‘미디어랩 시소’ 측은 “신봉선이 부캐 ‘캡사이신’으로 밝고 화통한 모습에서 벗어나 매혹적인 매운맛 여신으로 변신, 숨겨왔던 음악적 감성을 대폭발시킨다”라며 “사랑 좀 해본 여자 ‘캡사이신’의 ‘매운 사랑(Narr.DOKO)’이 가혹하고 처절한 독한 사랑의 매운맛을 전하는 ‘인생 이별송’으로 공감을 자아낼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신봉선의 부캐, ‘캡사이신’이 노래하는 ‘매운 사랑(Narr.DOKO)’은 오는 8월 20일(목) 오후 6시 정각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전격 발매된다.

wp@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