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카닷컴, 업계 최초 누적 등록 대수 1000만대 돌파

[엔카닷컴 제공]

[헤럴드경제 원호연 기자]자동차 거래 플랫폼 엔카닷컴의 차량 누적 등록대수가 업계 최초로 1000만대를 넘어섰다.

엔카닷컴은 지난 7월 기준 등록된 차량 누적 등록대수가 업계 최초로 1000만대를 넘어섰다고 18일 밝혔다.

엔카닷컴은 2000년 정확한 매물과 거래 가격 공개 등 투명한 정보 공개를 내세우며 온라인 자동차 거래 플랫폼을 선보였다. 초창기 연간 등록대수는 8만 대 수준이었으나 매해 큰 폭으로 성장해왔다.

엔카닷컴은 ‘엔카진단’, ‘엔카보증’, ‘엔카홈서비스’, ‘엔카 비교견적’ 등 다양한 소비자 중심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선도적으로 선보인 서비스가 고객의 신뢰와 호응을 얻어 현재 연간 약 100만대의 중고차가 등록되고 온라인과 모바일 방문자 수가 일평균 75만 명을 넘어서는 자동차 거래 플랫폼으로 자리 잡았다.

올해 20주년을 맞은 엔카닷컴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자동차 및 중고차 시장 분석, 소비자 동향을 파악해 전달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온라인 기술을 통해 소비자의 자동차 생활을 혁신하는 데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박홍규 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 본부장은 "엔카닷컴은 중고차에 대한 신뢰를 높이고 소비자 중심 서비스를 제공하며 업계를 이끌어 왔다"며 "앞으로도 국내 최대 자동차 거래 플랫폼으로서 합리적이고 투명한 자동차 거래 문화를 만들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