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손보상품 모두 판매 ‘신한금융플러스’ 출범

신한생명의 자회사형 법인보험대리점(GA)인 신한금융플러스가 18일 영업을 개시했다. 19일 신한금융플러스는 전날 서울 중구 신한생명 본사에서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출범식은 사회적 거리두기 및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기 위해 약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신한금융플러스는 ‘차별화된 일류 경쟁력 구축을 통한 판매전문회사 스탠다드(Standard) 도약’을 비전을 선포하며 공식적인 영업 시작을 알렸다. 생명보험사 상품뿐만 아니라 이달 내 손해보험사 제휴를 통해 판매상품도 다각화할 계획이다.

이성원 신한금융플러스 대표는 “금융소비자보호 중심의 경영을 통해 차별화된 영업문화를 만들어가고자 한다” 고 말했다. 한희라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