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은 코로나 끝? 신규확진 본토 ’0′…사흘째 역유입만 나와

[헤럴드경제=김태열 기자]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사흘째 해외 역유입으로만 17명이 나왔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8일 하루 17명 발생했으며 모두 역유입 사례로 본토에서는 나오지 않았다고 19일 밝혔다. 역유입 사례는 상하이(上海) 8명, 광둥(廣東)성 4명, 산시(陝西)성·저장(浙江)성 2명, 산둥(山東)성 1명이다.

중국에서는 지난 16일과 17일에도 해외 역유입으로만 신규 확진자가 각각 22명이 나온 바 있다. 한편, 중국 정부가 코로나19 확진 통계로 잡지 않는 무증상 감염자는 18일 하루 동안 14명이 보고됐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