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M-특징주] 거래재개한 쌍용차, 장초반 급락

[헤럴드경제 = 이호 기자] 19일 거래가 재개된 쌍용차가 장 초반 폭락하고 있다.

이날 오전 9시15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쌍용차는 전 거래일 대비 18.98%(670원) 급락한 2860원에 거래되고 있다.

쌍용차는 지난 14일 감사인인 삼정회계법인이 계속기업가정의 불확실성을 이유로 반기보고서에 대해 감사 의견을 거절했다고 공시하면서 관리종목으로 지정돼 19일 오전 9시까지 매매거래가 정지된 바 있다.

쌍용차는 다음 반기보고서 제출 때까지 해당 사유를 해소하지 못하면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등을 거쳐 상장폐지 수순에 돌입할 수 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