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플러스, 성남시에 이웃돕기 후원

성남시청 전경.

[헤럴드경제(성남)=지현우 기자] ㈜패션플러스가 이웃돕기 후원 여성용품 2만3000팩 성남시에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시는 이날 시장 집무실에서 은수미 시장과 ㈜패션플러스 채영희 대표이사, 최수안 상무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이웃돕기 후원 물품 전달식을 진행했다. 전달받은 생리대는 동 행정복지센터 41개소에 1만892팩, 산성종합사회복지관 등 사회복지 기관과 시설 14개소에 1만2108팩이 전달될 예정이다.

㈜패션플러스는 지난 1999년 6월에 설립됐고 판교에 위치해 있다. 의류, 패션, 잡화, 뷰티 등 다양한 제품을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고 있는 회사로 현재 직원 95명이 근무하고 있다. 채영희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주변의 취약계층 및 사회복지시설 등 지역사회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