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서성종, 코로나19 확진…연극 ‘짬뽕 &소’ 공연 중단

서성종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코로나19 재확산으로 공연계가 비상에 걸렸다. 이번엔 배우 확진자도 나왔다. 연극 ‘짬뽕&소’와 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에 출연 중인 배우 서성종이다.

극단 산 측은 19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관객 분들의 성원에 완성도 높은 공연으로 보답하고자 만전을 기해 준비 중에 있었으나 금일 출연진 중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부득이하게 공연을 중단 및 취소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예매하신 티켓은 수수료 없이 100% 환불 진행 예정”이라며 “입체낭독공연을 기대하시고 예매한 관객 분들께 아쉬움과 불편을 끼쳐드려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아울러 너른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배우 서성종은 앞서 지난 14일 ‘그놈이 그놈이다’ 촬영에 참여, 드라마 촬영 현장도 발칵 뒤집혔다. KBS에 따르면 드라마는 현재 촬영 중단 상태이며, 당시 촬영을 함께 진행한 스태프는 검사가 진행 중이다. 서성종과 동선이 겹친 접촉자들은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