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美 제약사와 4835억 규모 위장관 치료제 기술이전 계약

[헤럴드경제=증권부] 유한양행은 미국 프로세사 파머슈티컬과 기능성 위장관 질환 치료제 'YH12852'의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공시했다.

총 기술수출금액은 4억1050만달러(약 4835억원)이다.

이중 반환의무가 없는 계약금은 200만달러(약 24억원)이며 개발과 허가, 매출에 따른 단계별 마일스톤을 받는다.

또, 제품 상용화 후에는 순매출액에 따라 경상기술료(로열티)를 수령할 예정이다.

totoro@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