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초프리미엄 빌트인 가전, 이탈리아 ‘까시나’와 공동전시

LG전자가 9월 5일까지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초(超)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SIGNATURE KITCHEN SUITE)’ 논현 쇼룸에서 이탈리아 프리미엄 가구 브랜드 ‘까시나(Cassina)’와 공동전시를 진행한다. 모델이 까시나의 대표 작품 중 하나인 LC4 라운지 체어(LC4 Lounge Chair)에 앉아 가전과 가구가 조화를 이루는 주방 공간을 소개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헤럴드경제 정세희 기자]LG전자 초(超)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가 이탈리아 프리미엄 가구 브랜드 ‘까시나(Cassina)’와 공동 마케팅을 진행한다.

LG전자는 까시나와 다음달 5일까지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논현 쇼룸에서 프리미엄 주방과 거실을 선보이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1927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설립된 까시나는 현대 디자인 역사를 이끌어 온 디자이너들과 함께 LC체어(LC Chair) 시리즈로 대표되는 프리미엄 가구를 선보여왔다.

LG전자는 이번 전시에서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제품들이 까시나의 대표 디자이너 3인방인 르 코르뷔지에, 피에르 잔느레, 샬롯 페리앙 등의 작품들과 조화를 이루는 모습을 보여준다.

LG전자는 논현 쇼룸 1층에서 48형 컬럼 냉장고, 24형 컬럼 와인셀러 등으로 주방과 거실을 통합한 공간을 연출하고, 까시나는 LC4 라운지 체어, 옴브라 도쿄 체어, 캐피톨 콤플렉스 오피스 체어등 디자이너 3인의 대표 작품을 전시했다. 3층에는 작가들의 철학과 작품을 초프리미엄 빌트인 가전과 함께 만나볼 수 있는 작가별 전시존도 마련했다.

LG전자와 까시나는 본질에 충실한 진정성 있는 디자인과 성능을 지향하고 고객층이 비슷한 점을 감안해 이번 공동작업이 양사 모두에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에 따르면 회사는 2017년 국내 최초로 초프리미엄 빌트인 전시관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논현 쇼룸을 열었다. 고객은 논현 쇼룸에서 가전과 가구가 조화를 이루는 공간을 경험하고 패키지로 구입할 수 있다.

사전예약제로 운영되는 이번 전시에서 고객들은 LG전자와 까시나가 꾸민 초프리미엄 전시공간을 둘러볼 수 있다. 관람을 원하는 고객은 누구나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공식 홈페이지에서 예약할 수 있다.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 사장은 “더 많은 고객들이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가 제시하는 초프리미엄의 진정한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say@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