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양평군 희망일자리 사업’ 참여자 모집기간 28일까지 연장

양평군

[헤럴드경제(양평)=박준환 기자]양평군(군수 정동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을 위해 ‘코로나19 극복 양평군 희망일자리 사업’ 참여자 모집기간을 오는 28일까지 연장한다.

郡은 당초 2차 모집 공고 신청기한이 지난 18일까지였으나, 일부 사업에서 신청인원이 모집인원보다 미달돼 모집기간을 28일까지 연장해 참여자 신청 접수를 받기로 했다.

이번에 추가 모집하는 희망일자리 사업은 생활방역지원, 긴급공공업무지원, 청년지원 등 8개 유형으로 9월부터 11월 말까지 3개월간 진행되며, 1일 근무시간은 3시간에서 6시간으로 사업유형별로 탄력적으로 운영된다.

신청자격은 8월 11일 공고일 기준 주민등록이 양평군으로 되어 있는 만 18세 이상의 근로능력이 있는 군민이며, 신청은 양평군 홈페이지를 확인 후 필요한 서류를 작성해 양평군청 희망일자리접수처(별관3층) 및 읍·면사무소를 방문,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양평군 일자리경제과(031-770-2281) 및 주소지 읍·면사무소에 문의하면 된다.

pjh@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