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일제 방역의 날’ 공무원·시민 등 1950여명, 5405개 시설 참여

‘고양시 일제 방역의 날’. [고양시]

[헤럴드경제(고양)=박준환 기자]고양시(시장 이재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25일 ‘고양시 일제 방역의 날’을 실시했다.

이날은 고양시 공무원과 직능단체, 자원봉사자, 상인회 및 사회적기업봉사회, 기독교 연합회 등 1950여명이 참여해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일괄 방역을 실시했다.

참여자들은 고양시 39개 동 관할 버스정류장, 공원, 개방형화장실 등 다중이용시설 750여곳에 대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방역을 실시했다.

또 고양시 내 전통시장 9곳과 학교 158곳, 어린이집과 유치원 800곳, 일반음식점 2730곳, 종교시설 1283곳, 대중교통업체 33곳, 공동주택 355곳 등 총 5405개 시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같은 시간대에 자체방역을 실시하며 코로나19 지역확산 방지를 위해 힘을 보탰다.

pjh@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