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고, 배달원 5000명 추가 모집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근거리 물류 IT 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는 급증하는 배달 수요에 발맞춰, 바로고와 함께 달릴 라이더 약 5000명을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3일 바로고 배달 수행 건수는 55만 2000건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작년 같은 시기였던 8월 25일(넷째 일요일) 수행 건수(21만 4000건)보다 158% 증가한 수치다. 최근의 이 같은 배달 수요 증가세는 장마 이후 계속된 폭염과 코로나19의 재확산세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그만큼 배달원 부족에 시달릴 수밖에 없었다.

바로고는 높은 수준의 배달 서비스를 유지하면서 동시에 라이더들의 과로를 예방하기 위해 대대적인 라이더 모집에 나선다. 현재의 배달 수요 증가세를 고려해 5000명 이상에 대한 채용을 진행할 예정이다. 바로고 홈페이지나 각 지역 허브를 통해 라이더 모집에 지원할 수 있다.

바로고 관계자는 “이번 대규모 라이더 수급이 기존 라이더들에게 몰린 업무를 분산하는 데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12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