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부위원장에 김현 상임위원 선임

김현 방송통신위원회 부위원장

[헤럴드경제=박세정 기자] 방송통신위원회는 26일 제46차 위원회를 열고 김현〈사진〉 상임위원을 방송통신위원회 전반기 부위원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김 부위원장의 임기는 이날부터 2022년 1월 31일까지다. 후반기 부위원장은 대통령이 속하지 않은 국회 교섭단체에서 추천받은 상임위원이 맡기로 했다.

김 부위원장은 제19대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등을 역임했다.

김 부위원장은 선출 직후 인사말을 통해 “다양한 경험과 역량을 살려 여러 위원님들과 긴밀하게 소통하면서 시대 변화에 부응하여 방송통신 분야의 발전에 기여하는데 최선을 다해 국민이 체감하는 성과를 낼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sjpark@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