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문대통령, 의료계 파업에 “원칙적 법집행, 강력 대처하라”

문재인 대통령. [연합]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대한의사협회(의협)가 2차 총파업에 돌입한 것과 관련해 “원칙적인 법집행을 통해 강력하게 대처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참모진들을 향해 “비상 진료계획을 실효성 있게 작동해 의료공백 없게하라”며 이같이 말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보건복지부는 이날 오전 8시를 기해 수도권 소재 전공의와 전임의에 업무개시명령을 발동한 상태다. 아울러 문 대통령이 “의료계와의 대화를 통한 설득하라”고 지시하자, 청와대는 윤창렬 사회수석이 맡은 의료현안대응TF를 김상조 정책실장이 직접 챙기면서 비상관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mkkang@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