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바비’ 오후 4시 제주시 최근접…현재 최대순간풍속 초속 40m

역대 최강 수준의 바람을 동반한 제8호 태풍 '바비'가 제주 서귀포 서남서쪽 약 210㎞ 해상에서 시속 19㎞의 속도로 올라오고 있다. 기상청은 바비가 가장 가까워지는 시점이 흑산도는 26일 오후 8시, 서울은 오는 27일 오전 4∼5시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북한 황해도 상륙 시점은 27일 오전 5∼6시다. 사진은 제8호 태풍 '바비' 위성영상. [기상청 제공]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