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미세먼지 교육 ‘우수 환경교육프로그램’ 선정

수원시청 전경.

[헤럴드경제(수원)=지현우 기자] 수원시의 ‘초미세먼지 관리사 찾아가는 미세먼지 교육’이 환경부가 지정하는 ‘우수 환경교육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우수 환경교육프로그램 평가는 ▷프로그램의 우수성 ▷프로그램의 평가 ▷자원관리 ▷지도자 자격과 배치 ▷안전관리 등 5개 항목을 평가한다.평가 결과 ‘초미세먼지 관리사 찾아가는 미세먼지 교육’은 교육 목적인 미세먼지 저감·피해 예방 등에 적합하다는 평가를 받아 우수 프로그램 선정돼 환경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수원시는 지난해 처음으로 미세먼지 취약계층 이용시설(어린이집 등) 이용자인 4~7세 영유아, 시설 관리자(교사·조리원 등)를 대상으로 미세먼지 대응 요령 등을 알려주는 교육 진행했다. 지난해 9~11월 어린이집 278개소, 영유아 2392명, 시설관리자 847명이 교육에 참여했다. 교육은 수원시에서 양성한 ‘초미세먼지 관리사’가 직접 진행해 전문성을 강화했다.

시는 이번 수상으로 오는 2023년 7월까지 3년 동안 프로그램 인증 유지한다. 수원시는 다음달부터 오는 11월까지 초미세먼지 관리사 미세먼지 교육 운영할 예정이다. 교육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온라인)으로 진행한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