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신기술] 명화 담은 볼펜 ‘153 네오아트’

문구기업 모나미(대표 송하경)가 거장 빈센트 반 고흐, 구스타프 클림트, 클로드 모네의 명화를 담은 볼펜 ‘153 네오 아트’ 3종(사진)을 출시했다.

153 네오아트는 고흐 블랙, 클림트 옐로, 모네 블루의 3종으로 구성됐다. 고흐의 ‘론강의 별이 빛나는 밤’, 클림트의 ‘키스’, 모네의 ‘수련’ 등 세 명화에서 연상되는 색상을 표현한 것이다.

볼펜 전체에는 153 네오 시리즈의 간결한 디자인이 적용됐다. 도현정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