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봉사활동·기부 행한 고객에 VIP 혜택 제공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 신한카드는 ESG 경영의 일환으로 봉사활동과 기부를 통해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고객들을 우수고객으로 선정해 VIP 혜택을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ESG는 기업의 재무적 지표 외에 비재무적인 요소인 환경(E), 사회(S), 지배구조(G)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는 전략이다.

신한카드는 기부 플랫폼 ‘아름人(인)’을 통해 꾸준히 기부를 한 고객이나 ‘아름인 고객봉사단’ 활동에 꾸준히 참여한 고객에게 ‘탑스클럽(Tops Club)’의 ‘베스트(Best)’ 등급을 부여키로 했다. 신한카드는 대상 고객을 확정해 올 10월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베스트’ 등급 회원은 전 가맹점 2~3개월 무이자 할부(200만원 한도), 매월 전국 가맹점 프리미엄 쿠폰 제공, 카드사용알림 수수료 면제 등 혜택이 제공된다.

신한카드 ‘탑스클럽’은 신한금융그룹의 우수고객 혜택 프로그램으로, 프리미어-에이스-베스트-클래식 등 4단계로 나뉜다. 각종 할인 및 무이자할부, 신한금융그룹 계열사 우대 등 각종 혜택이 주어진다.

아울러 기부와 봉사활동 참여실적이 특히 우수한 고객은 매년 ‘신한카드 아름인 아너스 클럽’으로 선정해 감사패 및 신한카드가 주최하는 각종 행사 초청 기회를 제공하는 등 바람직한 기부문화 조성에 힘쓰기로 했다.

nature68@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