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구성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서 ‘건강한 여름밥상’ 전달

용인 구성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저소득 이웃을 위해 준비한 선물. [용인시 제공]

[헤럴드경제(용인)=지현우 기자] 용인시 기흥구 구성동은 지난 25일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저소득층 40가구에 혼합잡곡과 찹쌀, 거봉 등을 전달했다고 26일 밝혔다.

협의체 위원들은 이날 올해 특화사업으로 진행하는 ‘건강한 여름밥상’사업을 통해 취약계층이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각 가구를 방문해 잡곡과 과일을 전달하고 건강과 안부를 살폈다. 협의체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들을 살뜰히 살펴 그들이 필요로 하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했다.

구성동 관계자는 “협의체 위원들이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따뜻한 이웃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적극 참여해 감사하다. 민관이 협력해 모두가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