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성, 정의당 예방…심상정, 정치개혁 강조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 [연합]

[헤럴드경제=이현정 기자]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26일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을 만나 정치개혁 과제를 강조했다.

심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최 수석의 예방을 받고 이같이 말했다고 복수의 참석자들이 전했다.

최 수석은 이 자리에서 국회의 협치 필요성을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의당 신임 지도부 선출 일정 등 당내 상황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눈 것으로 알려졌다.

심 대표는 예방 직후 기자들과 만나 2차 재난지원금 지급 방안이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 등이 거론됐냐는 질문에 "다른 얘기는 하지 않았다"며 "최 수석이 의례적으로 인사하러 온 것"이라고 답했다.

최 수석은 문재인 대통령과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대위원장의 청와대 회동 추진 상황에 대해 "현재로서는 우리가 할 게 없다"며 "(공이) 그 쪽에 넘어가 있다"고만 말했다. '만나자는 제안은 유효한 것인가'라는 물음에는 고개만 끄덕였다.

ren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