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With Me, 강릉’영상 제작용 감동 사연 있나요?”

[헤럴드경제(강릉)=박준환 기자]강릉시(시장 김한근)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비대면 시대를 맞이해 랜선으로라도 시민들의 따뜻한 모습을 전하기 위하여 영상 ‘With Me, 강릉’을 제작할 계획이다.

27일 市에 따르면 시민들로부터 ‘이웃이나 동네를 위해 봉사하고 있는 단체(개인)의 감동적인 사연’을 신청받아 따뜻한 시민들의 마음이 담긴 영상을 제작, 강릉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하여 공개할 예정이다.

평소, 주변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하는 단체나 개인, 마을 환경 정화를 위해 애쓰는 분(단체) 등의 사연을 간단히 적어 시민소통홍보관실 뉴미디어 부서 이메일(gongbo12@korea.kr)로 신청하면, 내부 검토과정과 사전 협의 절차를 거쳐 올해 하반기 촬영분인 8건을 선정, 촬영할 방침이다.

영상 촬영 시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절차를 철저하게 준수할 예정이다.

市는 이 영상은 제작·공개함으로써 대내적으로는 시민들에게 강릉시 유튜브를 알릴 뿐만 아니라 시민들이 이웃 간 끈끈한 정을 느끼게 하고, 대외적으로는 강릉시민들의 따뜻한 이미지를 전달함으로써 ‘살기좋은 강릉! 살고싶은 강릉!’의 이미지를 제고시킨다는 계획이다.

이건령 시민소통홍보관은 “비대면 시대를 맞이하여 시민들이 강릉시 유튜브 채널을 통하여 안방에서 시정 소식과 함께 이웃들의 따뜻한 이야기를 시청하며 코로나19를 잘 이겨내길 바라며, 앞으로도 보다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하여 재미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pjh@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