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노트20 패션 아이템으로” 삼성 ‘컬러’ 컬래버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패션잡화 브랜드 조셉앤스테이시(Joseph&Stacey)와 컬러 컬래버레이션을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사진은 '갤럭시 노트20'의 7가지 미스틱 컬러와 '조셉앤스테이시'의 플리츠 니트백을 감각적으로 매칭한 이미지 [삼성전자 제공]

[헤럴드경제=박지영 기자]삼성전자가 프리미엄 패션잡화 브랜드 조셉앤스테이시(Joseph&Stacey)와 컬러 컬래버레이션을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컬래버레이션은 컬러 매칭 셀피 챌린지, S펜 커스텀 디자인 콘테스트, 갤럭시 노트20 전용 가방 등으로 구성됐다. 삼성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20’ 시리즈의 다양한 색상을 일상 속에서 감각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다.

갤럭시 노트20·갤럭시 노트20울트라는 미스틱 브론즈, 미스틱 그레이, 미스틱 블랙, 미스틱 화이트, 미스틱 블루, 미스틱 레드, 미스틱 핑크 등 총 7가지로 출시됐다. 특히 감각적인 색채에 무광의 헤이즈 공법으로 완성된 미스틱 브론즈 색상이 큰 인기다.

먼저 ‘컬러 매칭 셀피 챌린지’는 조셉앤스테이시의 니트백과 갤럭시노트20을 자유롭게 매칭해 셀피(selfie)를 촬영해 응모할 수 있다. 갤럭시 스튜디오와 주요 디지털 프라자에서 참여할 수 있다.

‘S펜 커스텀백 디자인 콘테스트’는 소비자가 갤럭시노트20의 S펜으로 직접 가방을 디자인해볼 수 있는 기회다. 소비자가 디자인한 가방 총 100개를 선정, 실제 제작까지 이어진다. 주요 갤럭시 스튜디오에서 참여가능하다.

갤럭시노트20 전용 가방도 선보인다. 조셉앤스테이시의 ‘플리츠 니트백’을 휴대폰 전용 사이즈로 제작, 갤럭시 노트20의 미스틱 컬러에서 영감받은 색상을 더했다.

자세한 사항은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조셉앤스테이시와의 컬래버레이션은 밀레니얼 세대가 일상 속에서 갤럭시 노트20의 다채로운 색상으로 자신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며 “갤럭시노트20가 스마트폰을 넘어 패션 아이템으로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감성을 전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park.jiyeong@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