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시세조작 의혹’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빗 압수수색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연합]

[헤럴드경제=박상현 기자] 경찰이 시세조작 의혹을 받는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빗에 대한 강제수사에 착수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서울 강남구에 있는 코인빗 본사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26일 오전부터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내 3위 규모의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인빗은 운영진 등이 특정 계정을 사용해 시세를 조작, 수십 배에서 수백 배까지 거래가를 폭등시켰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제보와 피해자들의 진술 등을 토대로 수사 중”이라면서도 “구체적인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pooh@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