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프리미엄 ‘스팅어 마이스터’ 출시

배우 고수가 유튜브, 네이버TV 등을 통해 공개된 기아차 스팅어 마이스터 옆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기아차 제공]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내는 프리미엄 퍼포먼스 세단이 새롭게 돌아왔다.

기아차는 27일 기아차 유튜브, 네이버TV 등을 통해 ‘스팅어 마이스터 온라인 론칭 필름’을 공개하고, 스팅어 마이스터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스팅어 마이스터는 2017년 출시한 스팅어의 상품성 개선 모델로 더욱 역동적이고 고급스러운 디자인, 신규 2.5 터보 엔진, 첨단 안전편의사양 등이 적용됐다.

기아차 최초로 신규 파워트레인 ‘스마트스트림 G2.5 T-GDI’가 탑재됐다. 최고출력 304마력(PS), 최대 토크 43.0kgf·m의 주행 성능을 발휘하면서도 11.2km/ℓ의 연비를 달성했다.

기존 모델보다 최고 출력이 개선된(370→373마력) 3.3 가솔린 터보 모델은 전자식 가변 배기 밸브가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드라이브 모드와 가속 페달을 밟는 양에 따라 배기음이 조절되는 전자식 가변 배기 밸브를 통해 운전의 재미를 높였다.

스팅어 마이스터에 새롭게 기본 적용된 주요 편의사양은 ▷제휴 주유소, 주차장에서 내비게이션 화면을 통해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는 ‘기아 페이’ ▷리모트 360도 뷰(자차 주변 영상 확인 기능) ▷내 차 위치 공유 서비스 등이 있다.

내외관도 역동적이고 고급스러운 디자인으로 바뀌었다. 외장 디자인은 ▷수평형 리어콤비램프 ▷신규 디자인의 18, 19인치 휠이 적용돼 더욱 역동적으로 진화했고, 내장은 ▷10.25인치 내비게이션 ▷퀼팅 나파가죽시트와 스웨이드 컬렉션으로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완성했다.

가격은 ▷2.5 가솔린 터보 플래티넘 3853만원 ▷마스터즈 4197만원이며, 마스터즈에서 선택가능한 GT 3.3 터보 패키지의 가격은 446만원이다.

이정환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