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주조, 완판 인기 ‘대선 비치타올 세트’ 2차 판매 개시

대선주조가 고객들의 성원에 힘입어 ‘대선 비치타올 세트’ 추가 한정 판매를 이어간다. 대선주조가 창립 90주년을 기념해 선보인 ‘대선 비치타올 세트’

[헤럴드경제(부산)=윤정희 기자] 대선주조가 큰 인기와 더불어 조기 완판된 ‘대선 비치타올 세트’에 대한 2차 판매에 돌입한다.

대선주조(대표 조우현)는 고객들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대선 비치타올 세트’ 추가 한정 판매를 이어간다고 26일 밝혔다.

대선주조가 창립 90주년을 기념해 지난 18일 500개 한정 수량으로 선보인 ‘대선 비치타올 세트’는 판매 개시 후 빠르게 전량 매진되며 인기를 입증했다.

지난해 대선주조가 출시한 ‘대선X콜카 슬리퍼’의 선풍적 인기 이후, 새로운 대선 굿즈를 애타게 기다리던 소비자들에게 1년여 만에 선보인 굿즈인 만큼 큰 기대와 인기를 모은 것으로 풀이된다.

대선주조는 열렬한 성원에 힘입어 해당 제품을 구매하지 못한 고객들을 위해 2차 판매를 진행할 예정이다.

오는 27일 낮 12시부터 대선주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등 공식 SNS를 통해 구매 사이트에 접속할 수 있다.

구매 고객에게는 또 다른 이벤트도 기다리고 있다. 대선주조는 지난 18일 ‘대선 비치타올 세트’가 조기 완판되자 감사의 의미로 첫 번째 구매 고객에게 특별 기념품인 대선 소주잔과 대선 슬리퍼 등을 함께 선물했다.

이번 2차 판매에서도 대선소주의 알코올 도수인 16.9도에 맞춰 169번째 구매 고객에게 특별 기념품을 함께 선물할 예정이다.

대선주조 조우현 대표는 “고객분들의 요청으로 2차 한정 판매를 시작하니 놓치지 않으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저희 대선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cgn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