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 슬러시까지” 위니아딤채, 2021년형 김치냉장고 출시

2021년형 딤채 신제품 [위니아딤채 제공]

[헤럴드경제 천예선 기자] 위니아딤채가 한국인이 좋아하는 10대 김치 별 맞춤형 숙성보관을 지원하는 2021년형 김치냉장고 ‘딤채’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신제품에는 ‘소주 슬러시’ 기능을 탑재해 활용성을 대폭 확대했다.

2021년형 딤채는 기존의 맞춤 숙성 모드에 파김치, 오이소박이, 갓김치 메뉴를 추가해 김치 종류마다 최적의 숙성을 가능케 한다. 또한 이전 모델의 일반 보관 모드 대비 폴리페놀 함량을 30% 높여주는 ‘발효과학’ 숙성모드를 적용했다.

김치냉장고에 다양한 식재료를 보관하는 라이프스타일도 적극 반영했다. 특히 ‘소주 슬러시’ 메뉴는 영하 12도에서 10시간 이상 보관 해 소주를 과냉각함으로써 얼음처럼 슬러시 상태로 소주를 즐길 수 있게 했다.

신선보관 니즈가 늘어남에 따라 폴리프로필렌(PP) 용기 대비 장기보관력과 탈취력이 우수한 Bio 소재를 상칸의 신선보관실에까지 적용해 야채와 과일을 비교적 오랜 기간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기존 이유식 재료와 샐러드의 맞춤 보관 및 고기의 감칠맛을 살리는 빙온숙성 모드 등은 계승했다.

2021년형 딤채는 디자인과 편의성도 강화했다. 슬림한 핸들을 적용했고 상부 디스플레이는 도어 상단에 디스플레이가 위치해 허리를 굽히지 않고 사용할 수 있게 했다.

또한 뚜껑형 용기를 꺼낼 때 무게 때문에 쉽게 들어올리지 못하는 고객을 위한 ‘오토 리프트’ 기능도 적용했다. 좌실에 오토리프트 승강 장치를 적용해 버튼 하나로 용기를 쉽게 들어올릴 수 있으며, 우실에는 작은 용량의 용기를 구성해 자주 먹는 식품을 다양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했다.

2021년형 김치냉장고 ‘딤채’는 총 92종으로 스탠드형 71종 출하가는 84만~460만원대, 뚜껑형 21종은 69만~240만원대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