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코로나19 적극행정 우수사례’ 5건 선정

시 홈페이지에서 진행한 적극행정 우수사례 온라인 시민평가 화면. [용인시 제공]

[헤럴드경제(용인)=지현우 기자] 용인시는 ‘코로나19 대응 적극행정 우수사례’ 온라인 시민평가를 통해 5건의 우수사례를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관련 우수 행정 사례 21선 가운데 시 적극행정지원위원회 심의 등을 통해 10건을 선정한 후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7일까지 2주간 시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시민평가를 진행했다.

선정된 우수사례는 ▷코로나19 발생확진자 정보 카카오톡 메시지 전송으로 예산 절감(17%) ▷코로나19 대응 위한 경제TF팀 운영(17%) ▷인체통신 기반으로 비대면 노인맞춤 돌봄 서비스 도입(15%) ▷코로나19 격리자 등을 위한 무료 심리상담(13%) ▷마스크 생산업체와 협력해 취약계층에 마스크 선제적 보급(9%) 등이다.

시는 직원들이 적극적으로 시민을 위한 정책을 추진해 나갈 수 있도록 우수사례 기여 공직자를 포상하고 이번에 선정된 5건에 대해 사례집을 만들어 배포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공직자들이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좋은 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발굴할 수 있도록 독려하고 우수한 정책이 확산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