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이낙연 ‘2차 재난금’ 신중론에 “대단히 안이한 주장”

[헤럴드경제=뉴스24팀] 정의당은 26일 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급론에 신중한 입장을 밝힌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대해 "대단히 안이한 주장"이라고 비판했다.

김종철 선임대변인은 논평에서 '막상 돈을 줘서 소비하러 많이 다니면 코로나는 어떻게 될까'란 이 의원 발언에 대해 "현재 경제 상황의 어려움, 서민들의 민생고에 비춰 대단히 안이한, 가정과 결론을 무리하게 꿰어맞춘 주장"이라고 밝혔다.

이 의원이 국가재정 상황을 근거로 든 것에 대해서는 "전형적인 미래통합당 식 건전재정론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