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육·해상 태풍경보, 강풍·풍랑특보 대치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제주지방기상청은 27일 0시를 기해 제주도 전역과 앞바다, 남쪽 먼바다에 내려진 태풍경보를 강풍·풍랑 특보로 대치했다.

제주도 육상에는 강풍경보 또는 강풍주의보로, 제주도 앞바다와 제주도 남쪽 먼바다는 풍랑경보로 각각 변경했다.

강풍특보는 27일 낮, 풍랑특보는 27일 밤에 해제될 것으로 보인다.

제8호 태풍 '바비'는 강한 중형급 태풍으로 27일 0시께 서산 서남서쪽 약 170㎞ 해상을 지나, 오전 6시께 백령도 동북동쪽 약 70㎞ 해상을 통과할 것으로 전망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