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인생샷! 김칠구 사진 공모전’ 수상작 발표

대상을 받은 김호영의 ‘구미 약사암의 운해 빛나래’

[헤럴드경제(경북)=김병진 기자]경북도문화관광공사와 경북도는 27일 지난 6월 11일부터 8월 9일까지 진행된 ‘인생샷! 김칠구(김천, 칠곡, 구미의 준말)사진 공모전’ 수상 결과를 발표했다.

이 공모전은 경북 문화기행 ‘HI! STORY 경북’ 관광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김천, 구미, 칠곡의 관광활성화를 유도할 수 있는 사진을 주제로 열렸다.

모두 386명이 참가해 총 964점의 작품이 접수됐다.

대상은 새벽녘 약사암과 운해를 조화롭게 표현한 김호영씨의 ‘구미 약사암의 운해 빛나래’가 차지했다.

최우수상은 서수영씨의 ‘산사의 일출’(구미), 박성민씨의 ‘평화의 탑의 반영’(김천), 손동환씨의 ‘사진 찍기 좋은 곳’(칠곡)이 선정됐다.

심사는 예비심사와 전문가 평가로 총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됐으며 예비심사에서는 공모요강 준수 여부와 공모 주제 적합성을 검토했다.

예비심사에서 통과된 작품은 해당 분야의 전문가 5인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적합성, 작품성, 창의성, 홍보성을 기준으로 수상작을 가렸다.

대상(1점)은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상과 상금 300만원, 최우수상(3점)은 각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상과 상금 100만원, 우수상(10점)은 모바일 상품권 각 20만원, 입선(20점)은 각 모바일 상품권 5만원, 김칠구상(100점)은 각 모바일 상품권 1만원을 시상한다.

수상 결과 및 자세한 사항은 하이스토리 블로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수상작은 앞으로 김천시, 구미시, 칠곡군의 관광 활성화를 위한 홍보자료로 활용된다.

또 강남역, 신촌역, 홍대입구역, 서울역에 디지털 포스터 형태로 전시될 예정이며 하이스토리 공식 유튜브 채널인 ‘HI STORY 경북’에도 업로드된다.

김성조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은 “이번 사진 공모전을 계기로 김천 칠곡 구미가 시너지 효과를 창출, 포스트 코로나에 맞는 경북관광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