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제생병원’ 성남시에 비상약품 250세트 기탁

성남시청 전경.

[헤럴드경제(성남)=지현우 기자] 대진의료재단 분당제생병원이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저소득 취약계층에 도움이 되고 싶다며 성남시에 700만원 상당 비상약품 250세트를 기탁했다고 28일 밝혔다.

성남시는 이날 시장 집무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과 정윤철 분당제생병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웃돕기 비상 약품 키트 기탁식’을 했다. 기탁품은 소화제, 진통제, 지사제, 종합감기약, 파스, 밴드, 비타민C, 벌레물림 외용액 등 8종류가 한 세트로 구성된 휴대용 의약 상자 250개다.

시는 50개 동 행정복지센터와 성남시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기초생활보장수급자, 차상위계층 등에 비상 약품 세트를 전달하기로 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