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나도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

용인시 스마트폰 영상제작 강좌 안내문.

[헤럴드경제(용인)=지현우 기자] 용인시 도서관은 시민들의 1인 미디어 제작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1인 미디어를 위한 스마트폰 영상제작’ 강좌를 오는 9~10월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스마트폰을 활용한 영상 제작 기초교육을 제공해 시민들이 1인 미디어 제작에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도우려는 것이다. 교육은 1기는 다음달 8~29일, 2기는 오는 10월 6~27일 매주 화요일 오후 3시30분부터 6시까지 언택트 시대에 맞춘 온라인 비대면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초등생 4학년 이상이면 수강할 수 있는데 모집인원은 기별로 15명씩 다음달 1일부터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교육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과 일정은 용인시 도서관사업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도서관사업소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온라인으로 만날 수 있는 비대면 강좌를 기획했다.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