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유튜브로 남파공작원 지령용 난수방송 송출

[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뉴스24팀] 북한이 유튜브를 통해 남파공작원 지령용으로 추정되는 난수(亂數) 방송을 송출했다.

29일 대외용 라디오 매체인 평양방송의 유튜브 계정에는 '0100011001-001' 제목의 동영상이 올라왔다.

영상 속 아나운서는 "친구들, 719 탐사대원들을 위한 원격교육대학 정보기술 기초복습 과제를 알려드리겠습니다"며 "564페이지 23번, 479페이지 -19번, 694페이지 20번…" 등 숫자조합을 낭독했다.

이어 "지금까지 719 탐사대원들을 위한 기초복습 과제를 알려드렸습니다. 여기는 평양입니다"라며 1분 5초가량의 방송을 마무리했다.

이 동영상은 유튜브 평양방송 계정에 게시돼 이날 오전 11시 기준 조회수 2천500건을 넘겼다.

북한이 유튜브를 통해 난수방송을 송출한 것은 처음인 것으로 파악된다.

북한은 통상 평양방송을 통한 라디오 방송으로 난수방송을 해왔다. 올해 들어서도 지난 3월 7일과 13일에 난수방송이 이뤄졌다.

이번 난수방송은 라디오에서는 방송되지 않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