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6′ 라비던스, 백지영 마음 울린 ‘잊지 말아요’ 환상의 하모니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4인조 크로스오버 보컬 그룹 라비던스가 '히든싱어6'에 등장해 백지영의 마음을 흔들었다.

28일 오후 방송된 JTBC '히든싱어6 – 백지영편'에서는 라비던스가 등장해 백지영에게 '잊지말아요' 4중창을 선보였다.

베이스 김바울, 테너 존 노, 국악인 고영열, 뮤지컬배우 황건하로 구성된 남성 4중창의 '잊지말아요'는 보는 이들에게 원곡과는 또 다른 신선한 감동을 선사했다.

노래를 마치자 진행을 맡은 전현무는 "전혀 다른 노래가 되었다"라며 감동 받은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진 2라운드에서 라비던스 고영열은 "5번에 계신 분이 백지영 선배님일 거라고 생각한다"라고 강력하게 주장했지만, 원조 가수 백지영은 4번으로 밝혀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라비던스(고영열, 존노, 김바울, 황건하)는 '광적인 음악 안내자'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라비던스는 JTBC ‘팬텀싱어3’ 준우승을 차지해 화제를 불러일으킨 바 있다.

wp@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