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공공기관 협의회’ 출범…일자리 창출 ‘맞손’

[헤럴드경제=김대우 기자]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원장 김인선)은 31일 성남시와 성남시 소재 공공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성남시 공공기관 협의회’가 출범했다고 밝혔다.

김인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원장 [헤럴드DB]

이날 출범한 협의회는 사회적기업진흥원을 비롯 한국국제협력단, 한국잡월드 등 9개 공공기관이 성남시와 함께 지역이슈 해결에 적극적으로 동참함으로써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를 공동 실현하기 위해 설립됐다.

협의회는 성남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노력,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공공기관 혁신방안 모색, 공동 사회공헌 활동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올해에는 코로나19 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청년과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공공기관 일자리 캠페인에 총력을 다 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성남시 공공기관 일자리 설명회를 비롯, 공공기관 취업멘토링 릴레이, 청년·취약계층 사회적기업 창업 지원, 공공기관 순환실습프로그램 시행 등을 준비중이다.

아울러, 성남시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성남시 미래그리기 워크숍’을 통해 시민들이 생각하는 성남시·공공기관의 정책 제언을 듣고, 전문가 그룹을 통해 발전시키는 ‘성남시 공공기관협의회 혁신포럼’을 기획하고 있다. 또한 기관별로 진행하고 있는 지역상생 사회공헌활동(돌고래시장, 아름다운하루 등)을 연계해 코로나19로 생계가 어려운 지역주민들을 위한 나눔 봉사활동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김인선 사회적기업진흥원장은 “국민은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에 대한 확실한 성과와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와 청년 일자리를 회복하는데 공공기관이 힘을 모았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dewkim@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