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연차보고서 국제평가대회 수상

2019 신한금융 연차보고서

[헤럴드경제=이승환 기자] 신한금융그룹은 31일 국제 연차보고서 평가대회인 ‘2019 LACP 비전어워즈’ 재무 부문에서 최고 등급인 대상을 수상하고, ‘2020 ARC 어워즈’의 디자인·그래픽, 인터렉티브 PDF 부문에서 각각 은상과 장려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미국 커뮤니케이션 연맹(LACP)이 주관하는 ‘LACP 비전어워즈’는 세계 주요 기업 및 정부 기관의 연차보고서를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국제 경연대회다. 올해는 전 세계에서 1000여개의 보고서가 출품돼 다양한 부문에서 경쟁을 펼쳤다.

신한금융은 총 8개 평가 부문 중 등 7개 부문에서 최고 점수를 받으며 재무 부문 대상을 수상했으며, 글로벌 Top 41위 연차보고서에 선정됐다.

또한 신한금융은 기업커뮤니케이션 전문 평가기관 머콤이 주관하는 ‘ARC 어워즈’에서 은행 및 금융서비스 섹터의 디자인·그래픽 부문 은상, 인터렉티브 PDF 부문 장려상을 수상함으로써 그룹의 재무적, 비재무적 성과를 디지털 환경에서 구현이 가능하도록 시각적으로 잘 담아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신한금융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차보고서 발간을 통해 주주, 고객, 지역사회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소통하며, 함께 성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ic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