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구성동 주민자치센터, 수해 이재민 위해 쌀 기탁

구성동 주민자치위원회가 백미를 기탁했다. [용인시 제공]

[헤럴드경제(용인)=지현우 기자] 용인시 기흥구 구성동 주민자치위원회가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을 위해 써 달라며 쌀 10㎏짜리 16포대를 기탁했다고 31일 밝혔다.

윤주성 주민자치위원장은 “코로나19에 장마까지 겹쳐서 이재민들의 어려움이 더욱 가중될 것 같아 작은 도움이라도 됐으면 해 십시일반 마음을 모아 기탁하게 됐다”고 했다. 이날 기탁받은 쌀은 수해 피해가 큰 백암지역 이재민을 위해 처인구 백암면 행정복지센터로 전달될 예정이다.

동 관계자는 “자발적으로 이재민을 위해 이 같은 나눔을 펼쳐주신 주민자치위원회 위원들에게 감사한다. 이 같은 마음이 이재민에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