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에서 에어팟 산다..이마트24, 업계최초 애플 전용 판매대 설치

이마트24 성수낙낙점에 설치된 애플 액세서리 전용 판매대. [사진제공=이마트24]

[헤럴드경제=신소연 기자]앞으로 애플(Apple) 정품 액세서리를 편의점에서도 만나볼 수 있게 된다.

31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마트24는 업계 최초로 매장에서 애플 정품 액세서리 판매를 시작한다. 이날 이마트24 성수낙낙점을 시작으로, 내달 중으로 판매 매장을 20개로 확대한다는 게 이마트 24의 계획이다.

이마트24 매장 내에 애플 전용 판매대를 설치해 에어팟 프로, 에어팟, 애플펜슬, 이어팟, 어댑터, 케이블 등 총 12종의 애플 정품 액세서리를 판매한다. 판매대에 있는 모니터를 통해 판매 중인 정품 액세서리 상품 소개와 이벤트 영상도 송출된다. 이마트24는 20개 매장에서 12개 상품을 판매한 후, 판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운영 매장과 상품 종류를 지속 늘려갈 방침이다.

이마트24가 애플 전용 판매대를 들여온 것은 기존 편의점에서 찾아볼 수 없던 혁신적인 상품을 발굴 과정에서 이뤄진 것이다. 혁신의 아이콘인 애플과의 협업을 통해 경쟁사 대비 차별적 이미지를 강화한다는 게 이마트24의 방침이다. 이와 함께 그간 편의점에서 볼 수 없었던 전문점 수준의 다양한 상품도 지속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백지호 이마트24 MD(상품 기획) 담당 상무는 “애플 정품 액세서리 운영 매장을 선보인 것은 이마트24와 애플의 혁신적인 이미지가 융합될 수 있다는 점에서 단순한 상품 판매 이상의 의미를 지닌다”며 “이마트24만의 차별화된 특화매장으로서 Apple 정품 액세서리 판매를 확대해 나가는 한편, 고객 기대 이상의 상품을 지속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24는 애플 상품 판매 기념으로 내달 30일까지 애플 상품을 현대카드로 결제하면 20% 할인혜택(최대 4만원)을 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KT멤버십 중복 할인도 가능하다. 또 3일까지 이마트24 모바일 앱을 통해 에어팟 프로를 예약 구매하면, 추첨을 통해 3명에게 정상가보다 31만9000원 싼 1만원에 구매할 수 있는 ‘1만원의 행운’ 이벤트도 한다.

carrier@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