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모든 주민 마스크 20장씩 무상 배부

[헤럴드경제(군위)=김병진 기자]경북 군위군은 모든 주민에게 1인당 마스크 20장씩을 무상 배부한다.

1일 군위군에 따르면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한 증가세를 보이고 지역 감염 확산 우려가 커짐에 따라 선제적 조치로 마스크를 나눠준다.

군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기탁받은 성금으로 구입한 25만여장, 박홍철 신흥메탈 대표가 지정 기탁한 25만여장 등 모두 50여만장의 마스크를 확보했다.

군은 올해 7월 말 기준으로 군위에 주소를 둔 군민을 대상으로 읍·면사무소를 통해 마스크를 순차적으로 배부한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주민 모두가 당분간 대면 활동을 최소화하고 사회적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을 꼭 실천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