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신기술>귀뚜라미, 온수공급 34% 늘린 ‘거꾸로 NEW 콘덴싱 플러스’

귀뚜라미(대표 최재범)가 국내 최대 온수 공급능력을 갖춘 ‘거꾸로 NEW 콘덴싱 플러스 가스보일러’(사진)를 2일 새로 내놓았다.

거꾸로 NEW 콘덴싱 플러스는 바닥 전체를 온수로 데워야 하는 우리나라 주택구조를 고려해 풍부한 온수공급이 강점인 저탕식 보일러와 높은 효율과 친환경성을 겸비한 콘덴싱보일러의 강점을 결합한 한국형 친환경보일러다.

이는 온수증대 기술을 활용해 기존 모델 대비 온수 공급능력을 최대 34%까지 늘렸다. 따라서 화장실이 2개인 주택구조에서도 따뜻한 온수를 풍부하게 사용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신형 메탈파이버 버너가 적용돼 더욱 안정적인 표면연소를 구현하며, 저소음 송풍기를 채택해 소음을 최소화한다고 덧붙였다. 또 가스누출탐지기와 지진감지기(진도 4 이상)를 내장해 안전성까지 확보했다고도 했다.

귀뚜라미 측은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친환경 질소산화물(NOx) 배출 1등급을 획득해 열효율 92% 이상, NOx 20ppm 이하, 일산화탄소 100ppm 이하 등 환경부 인증기준을 모두 충족해 난방비 절감효과와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높다. 제품 구매 때 20만원의 정부지원금이 제공된다”고 설명했다.

조문술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