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마스크가 답이다’ 캠페인 온·오프라인 확산

[헤럴드경제(수원)=지현우 기자] 수원시의 ‘마스크가 답이다’ 캠페인이 오프라인을 넘어 유튜브, SNS 등 전방위로 펼쳐지고 있다고 1일 밝혔다.

수원시는 마스크를 쓴 시민들 사진을 활용하고 SNS 프로필 사진 변경 이벤트를 하는 등 ‘시민 참여’를 기반으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수원시는 최근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홍보 영상 ‘마스크가 답이다!’를 수원시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했다.

마스크를 쓰며 웃는 시민들 모습으로 시작되는 이 영상은 수원시민 1332명이 보내준 마스크 착용 사진과 함께 “코로나19를 힘차게 이겨내는 수원사람들의 수퍼 서포트! 수원을 지키는 ‘수퍼휴먼’은 바로 당신입니다”라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수원삼성블루윙즈 축구단의 클럽 송인 ‘나의 사랑 나의 수원’이 배경음악으로 쓰였다.

‘마스크가 답이다’ 카톡 프로필 사진 변경 이벤트 페이지. [수원시 제공]

수원시는 이번 홍보영상을 네이버, 다음 등 인터넷 포털은 물론 SNS, 시내 주요 LED 전광판, 아파트 엘리베이터 등 각종 영상매체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수원시 대표 SNS에서는 오는 6일까지 ‘카카오톡 프사 변경 이벤트’를 진행한다.

수원시 대표 SNS에서 ‘‘마스크가 답이다’ 챌린지에 동참해 주세요’ 게시물을 찾아 첨부된 이미지를 자신의 카카오톡 프로필 사진으로 올리고, 네이버 폼으로 인증사진을 보내면 된다. 추첨을 통해 참여 시민 190명에게 ‘아이스크림 쿠폰’을 지급한다.

‘마스크가 답이다’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는 김타균 수원시 홍보기획관은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할 최고의 백신은 마스크다. 마스크 의무화가 시행된 만큼 언제 어디서나 마스크를 착용해 주시길 바란다”고 했다. 수원시는 지난 6월부터 시내버스와 택시에 탑승객의 마스크 착용 의무를 알리는 홍보물을 부착하는 등 ‘마스크가 답이다’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달 시민 1332명이 보내준 마스크 착용 사진을 사진 모자이크 방식으로 활용한 대형 광고를 수원역에 선보였다. 최근에는 수원시청 사거리 대형 공사장 외벽과 시내 주요 버스정류장 38곳에 관련 홍보물을 게시해 마스크 착용의 중요성을 알리고 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