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새마을회, 김장나눔 배추 모종 심기

여주시새마을회는 김장나눔 배추 모종을 심었다. [여주시 제공]

[헤럴드경제(여주)=지현우 기자] 여주시새마을회는 지난달 29일 새마을지도자 40여명이 참여해 대신면 천남리 농지에 배추 모종 3000여 포기를 심었다고 1일 밝혔다.

이날 배추 모종 심기는 여주시새마을회에서 매년 실시하는 ‘사랑의 김장나누기 행사’를 위한 것으로 배추 3000여 포기를 수확해 올 겨울 김장을 담가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고광만 회장은 “겨울철 김장 나누기 행사에 사용할 배추를 잘 가꿔 더 많은 이웃에게 맛있는 김치를 전달해 드리고 싶다”고 했다.

여주시새마을회는 매년 8월 배추 모종을 심어 11월 수확하고 김장을 담가 독거노인, 저소득 가정 등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하고 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