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깜짝 발탁’한 24세 대학생 박성민은 누구?

박성민 더불어민주당 청년대변인.[더불어민주당]

[헤럴드경제=뉴스24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1일 지명직 최고위원 중 한 명으로 24세 대학생인 박성민 당 청년대변인을 발탁하면서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박 최고위원 내정자는 1996년생으로 올해 24세이며 현재 고려대 휴학 중이다. 박 최고위원 내정자는 지난해 8월 민주당 공식 유튜브 채널 ‘씀’을 통한 공개 오디션을 거쳐 청년대변인으로 임명됐다.

역대 민주당 최고위원 중 최연소이며, 대학생이 민주당 최고위원에 이름을 올린 것은 처음이다.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박성민 내정자는 청년을 대표할뿐더러 청년대변인으로서 역량 높이 평가받아온 인재”라고 소개했다.

이어 “특히 청년이자 여성으로서 젠더 문제에 기민하고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강점을 갖췄다”며 “청년들의 어려움을 아울러서 가감 없이 소통하고 당에 건의하고 문제를 해결해 나갈 적임자”라고 덧붙였다.청년 정책을 적극적으로 발굴, 추진함으로써 청년층을 향한 구애를 이어가겠다는 이낙연 대표의 의지로 읽힌다.

이 대표는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이번 인선에 대해 “청년과 여성이 당 의사결정 과정에 참여하도록 제도화하겠다는 나의 거듭된 약속을 이행해가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도 향후 청년 주택정책과 관련한 곳이 현장 방문 일정으로 제안된 것으로 알려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