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혜 화학硏 원장 “국가위기 극복위한 연구 경쟁력 강화할 것”

이미혜 화학연 원장이 1일 열린 44주년 창립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한국화학연구원 제공]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화학연구원은 소재 기술 자립을 위한 사회적 책무를 다하고 화학소재 연구 경쟁력 강화에 총력을 기울여야 합니다. 소재·부품·장비 이슈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고 내부 연구역량을 결집하기 위한 화학소재 전략사업단을 중심으로 향후 일본 수출 규제 현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입니다.”

이미혜(사진) 한국화학연구원 원장은 1일 열린 창립 제44주년 기념행사에서 이 같이 강조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의 일환으로 이미혜 원장과 수상자 대표 위주로 참석하고, 화학연유튜브 채널에서 온라인으로 실시간 생중계됐다.

이 원장은 “일본 수출규제와 코로나 확산 등 국가적 위기 속에서 국민의 기대와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기 위한 화학연구원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해지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코로나19에 대응해 국가적 위기를 극복하고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또 “연구원 책임과 임무(R&R)를 바탕으로 올해 새롭게 수립한 연구목표를 달성할 것”을 강조하며 “구성원의 소통과 공감을 바탕으로 세계적 혁신 연구원으로의 미래를 만들어나가자”고 덧붙였다. 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창립 기념식에서는 유공자 포상뿐만 아니라 지난해에 이어 각각의 수상자를 소개하는 기념영상 상연, 대표 수상자 소감 및 인사, 명예의 전당 명패 부착식 등이 온라인으로 중계됐다.

nbgkoo@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