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김정태, IT계열사 직접 격려

하나금융티아이(TI)는 1일 창립 30주년 기념식을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열었다. 행사에 참석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맨 왼쪽)과 유시완 하나금융티아이 사장(오른쪽), 직원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금융 제공]

하나금융그룹의 IT전문 그룹사인 하나금융티아이(TI)는 1일 창립 30주년을 맞아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으로 비대면 기념식을 열었다고 이날 밝혔다.

이날 기념식은 1000여명의 직원들이 접속한 가운데 온라인으로 중계됐다. 30여명의 직원은 김정태 회장과 유시완 하나금융티아이 사장과 화상 대화에 참여하기도 했다.

김정태 회장은 “하나금융티아이 직원들이 코로나19로 더욱 가속화 되고 있는 비대면·디지털 중심의 변화를 주도하는 핵심 인재가 되어 스스로의 가치를 높이고 그룹의 발전을 이끌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하나금융티아이는 창립 30주년 기념행사로 임직원들이 기증한 물품으로 ‘모두의 마켓’ 바자회를 열어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기부금은 하나금융의 통합데이터센터와 하나글로벌캠퍼스 등 하나금융타운이 자리한 청라국제도시 등 인천지역 취약 계층을 돕는데 활용한다.

박준규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