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평생학습축제’ 취소 결정

지난해 과천시 평생학습축제. [과천시 제공]

[헤럴드경제(과천)=지현우 기자] 과천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시민 안전을 위해 오는 11~12일 시민회관 일대에서 개최 예정이던 ‘2020년 제12회 과천시평생학습축제’ 개최를 취소했다고 2일 밝혔다.

시는 축제 개최 여부를 논의하기 위해 지난 8월 중순 과천시평생학습축제 추진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조치가 실행되는 상황에서 축제는 개최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최종 결론을 냈다.

과천시가 매년 개최하는 과천시평생학습축제는 시민 등 2000여 명이 참여하는 대규모 행사이다. 축제에는 35개의 평생학습 기관과 단체와 36개의 우수평생학습동아리 소속 회원이 참가해 공연 발표, 작품 전시, 체험관 운영 등을 진행한다.

시 관계자는 “내년 축제는 더욱 다채롭고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평생학습의 성과를 공유하고 평생학습의 즐거움을 시민 여러분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행사로 준비하겠다”고 했다.

과천시는 시민을 대상으로 하는 평생학습 강의 프로그램인 ‘과천아카데미’를 유튜브 등을 통해 화상강의 형태로 진행하는 등 비대면 평생교육을 확대하며 코로나19로 변화하는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