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컨코리아, 에비에이터 PHEV 그랜드투어링 출시

링컨 에비에이터 PHEV 그랜드투어링 [링컨코리아 제공]

[헤럴드경제 원호연 기자]링컨의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에비에이터의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모델이 국내시장에 출시됐다.

링컨세링즈서비스코리아는 2일 에비에이터 PHEV 그랜드투어링을 국내 시장에 공식출시한다고 밝혔다.

에비에이터 PHEV 그랜드투어링은 후륜기반의 사륜 구동 모델로 최고출력 405마력, 최대토크 57.7㎏·m를 자랑하는 트윈 터보 3.0ℓ V6 가솔린엔진에 최고 출력 75㎾ 최대토크 30.6㎏·m의 전기 모터를 더해 효율성과 주행성능을 강화했다.

에비에이터 PHEV 그랜드투어링은 1회 완충시 복합 기준 30㎞를 전기 만으로 주행할 수 있다. 순수 전기 모드로 주행했을 경우 전비는 2.4㎞/㎾h, 휘발유 모드 주행시 연비는 9.3㎞/ℓ다. 가솔린과 전기를 모두 사용하는 복합 모드의 연비는 12.7㎞/ℓ다.

에비에이터 PHEV 그랜드투어링 역시 기존 트림과 마찬가지로 다양하고 고급스러운 편의 기능을 통해 럭셔리 주행감각을 제공한다. 에어글라이드 서스펜션을 이용해 운전자가 접근할 때 자동으로 차고를 내려주는 다이나믹 로어 엔트리 기능이 탑재됐다. 30웨이 퍼펙트 포지셔닝 시트와 레벨 울티마 3D 오디도 시스템은 항공기의 퍼스트 클래스에 탑승한 듯한 탑승감을 제공한다.

데이비드 제프리 링컨코리아 대표는 "에비에비터 PHEV 모델은 뛰어난 성능과 고급스러운 디자인, 첨단 기술, 파워를 갖춘 에비에이터에 PHEV의 경제성까지 더해 완성도를 끌어올린 SUV"라고 설명했다.

에비에이터 PHEV 그랜드 투어링의 가격은 9850만원(개별소비세 3.5% 적용, 부가세 포함)이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