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개인사업자 특화 플래티넘 카드 출시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우리카드가 개인사업자에 특화된 ‘카드의정석 비즈 플래티넘(Biz Platinum)’ 2종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이 상품은 포인트형인 ‘카드의정석 비즈 플래티넘(Biz Platinum)’과 할인형인 ‘카드의정석 비즈 플래티넘 디스카운트(Biz Platinum Discount)’로 구성됐다.

두 상품 모두 개인사업자의 선호도가 높은 4대 보험료 납부와 렌탈 업종 5%, 해외결제 2%, 모든 인터넷 전자상거래, 전기요금, 병의원(동물병원 포함), 약국, 대형할인점에서 1%의 적립 또는 청구할인을 제공한다. 이밖에 전 가맹점에서도 0.2%의 동일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국내 가맹점에서 5만원 이상 이용하면 2~3개월 무이자할부 혜택을 상시 이용할 수 있으며, 배달의민족, 요기요, 배달통 등 배달앱에서 건당 1만원 이상 결제 시 10% 할인도 추가로 누릴 수 있다.

세무지원 ‘윈택스(Win-Tax)’ 서비스도 이용 가능하다. 해당 카드로 윈택스 홈페이지에서 회원인증을 하면 매출 · 매입 내역 통합관리, 전자세금계산서 무료 발행, 신용카드 공제와 비공제 자동분류를 통한 부가세 환급, 온라인 세무상담 등 각종 세무업무를 한 곳에서 처리할 수 있다.

할인형 카드의 경우 전 세계 공항라운지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더라운지멤버스’(월 1회, 연 2회) 서비스도 제공된다.

nature68@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