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pic] 확진자 나온 혜민병원

[헤럴드경제=이상섭 기자] 지난 1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소재 혜민병원에서 직원을 포함한 10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2일 오전 혜민병원 관계자가 병원으로 들어가고 있다.

babtong@heraldcorp.com

Print Friendly